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 > youth17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
youth17

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

페이지 정보

본문




Download : 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.hwp

Download : 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.hwp( 11 )





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



%20한국의%20미%20특강을%20읽고_hwp_01_.gif %20한국의%20미%20특강을%20읽고_hwp_02_.gif

레포트/감상서평

오주석,한국,미,특강,읽고,감상서평,레포트

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 , 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감상서평레포트 , 오주석 한국 미 특강 읽고




순서

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


설명

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을 읽고

우리나라의 문화를 볼 수 있을것같아 이 책을 읽게 되었다. 표지를 본 순간 나는 표지부터 인상깊고 확실한 디자인을 보았다. 그런 후 나는 책을 펴서 읽어 보았는데 가장 많이 본 김홍도의 `씨름도`를 보게 되었다. 씨름도가 국어책에서도 나오고 많은 매체에서 보아서 그런지 더욱 더 궁금했다. 한번 볼 때는 그냥 씨름판을 모습으로 그린것이구나 하고 생각했다. 하지만 씨름도와 관련된 글을 읽어보고 다시 그림을 쳐다보니 다르게 보였다. 그림에서 손과 발의 왼쪽과 오른쪽이 바뀌어져 있었다. 나는 여기 손 부분이 가장 흥미롭게 생각했다. 그리고 오주석이라는 글을 쓴 사람은 나와 다르게 그림을 보고있었다.
요즈음 수많은 고고학자들과 예술평론가들과 역사학자들을 포함한 국민들이 당당하게 우리 조상들의 지혜는 참 대단하였다라고 말하곤 한다. 과거의 발명품들이 지금까지 발전되어 진화된 것도 우리 조상님들의 지혜 때문일 것이라고 생각한다. 하지만 이처럼 발명품들은 모방하여 더 좋은 물건으로 개량해 낼 수 있지만, 그에 반해 예술품들은 매우 섬세하고 독특하여 그 작품만의 고유의 아름다움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아무리 유명하고 그림으로 이름난 예술가가 그 그림을 그리더라도 그 그림의 아름다움을 복사해 내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 일것이다. 그 그림의 형태를 완벽하게 복사해 내더라도 말이다. 그래서 우리들은 그림을 보면서 현대의 예술 작품들 보다는 고전의 예술 작품들에게 박수를 보내고 감탄사를 내뿜는 것이라고 생각한다. 그 고전작품들을 간략하게 정리하여 말해 보고자 한다. 옛날에 그려진 그림이 무엇이 있느냐 하면 누구든 한 가지 이상은 한드시 말 할 것이다. `미인도`, `씨름`, `서당`, ...등등을 말 할 것이다. 하지만, 여러 가지 작품들을 알아 보고 살펴보면 고전 작품들으 훌륭한을 한 번에 느낄 수 있을 것이다. 예를 들어, 김홍도의 `송하맹호도`를 자세히 살펴 보면 호랑이의 모습을 매우 작은 여러개의 선들로 그린 것을 볼 수 가있다 이 …(생략) 감상문에 그 그림을 직접 보여줄 수는 없지만, 실제로 본다면 `어떻게 이런 방식으로 그림을 그릴 수가 있지` 하고 감탄할 것이다. 만약 그 그림을 한 치의 오차도 없이 그 그림을 모방해 보아라 하면 어이가 없어서 헛웃음만 낼 것이다. 또 다른 그림으로 김홍도와 그 외의 화가가 그린 `시흥환어행렬도`를 살펴보면 기가 막힐 것이다. 왕의 행차 모습을 너무 자세하다 싶을 정도로 사람들을 조그맣게 그려 놓았다. 앞에 설명했던 그림처럼 섬세 하게 그린것을 보면 우리 조상들의 기술은 어느 것도 비교할 수 없다고 느낄 수 있을 것이다. 이렇듯 고전 예술 작품들을 보면 허접하게 되어있는 것은 찾기가 힘들다. 그만큼 조상들의 훌륭한 결과물들을 우리가 볼 수 있게 되니 잠깐이라도 조상들의 그림을 보면 어떨까 하는 바이다.
나는 그림을 볼때 전체 그림을 보면서 생각했지만 이 오주석이라는 저자는 작은 부분을 생각하며 전체를 보았다는것을 알 수있었다. 그림속 인물의 옷, 신발, 모자, 등을 보고 신분을 추측할 수있고 사람들의 자세에서 씨름이 언제 시작했는지까지 알 수있었다. 나는 그림 하나를 가지고 오랫동안 생각해본적이 없다. 그냥 그림이구나 하고 넘어갔지 세부적으로 살펴보지도 않고 겉으로만 그림을 보았다. 하지만 세부적으로 본 결과 작품보다 더 재밌고 흥미로운 사실들을 볼 수있었고 여기서 내가 배운 교훈은 역시 사람은 겉으로만 봐서는 안된다는 교훈을 얻었다. 어려울수록 고민하고 생각해서 좋은 결과를 얻어내면 기분이 좋듯이 우리나라의 작품, 그림을 보면서 계속 생각해보고 고민해보면 참된 뜻을 얻을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. 그리고 여기서 또 배운것이 있다. 사람마다 관점이 다른것은 아는데 왜 다른지를 자세하게는 몰랐다. 하지만 나는 이제 왜 다른지를 알것같았다. 다른이유는 각자 자기만의 주된 생각이 있기 마련인데 이것을 가지고 대상을 다르게 볼 수있다는것을 알 수있었다.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엿볼수 있는 계기가 되서 `오주석의 한국의 미 특강` 책을 선정한것이 뿌듯하게 느껴진 ;

youth17 목록

게시물 검색

Copyright © Fmayouth.or.kr report All rights reserved.
상단으로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